키움증권 수수료율. 2014년 7월 기준.


개인 투자자들이 주식 거래시 가장 많이 이용하는 증권사는 현재(2014년)점유율 기준으로 키움증권 입니다. 그만큼 주식투자를 하는데 있어 개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증권사이기도 합니다. 수수료만 두고 보면 소액거래라도 추가 수수료를 더 부과하지 않고 동일하게 하는 체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2014년 7월에 기반되는 정보이며 향후 키움증권의 수수료율 변경에 따라 변경될 수 있는 수치입니다.



2014년 7월에 기반하여 키움증권의 경우 투자금액별 수수료부과가 아닌 일괄적인 수수료를 채택하고 있습니다. 즉 10만원을 가지고 소액을 거래하던 1억을 가지고 거래를 하든 거래소/코스닥 매매중개 수수료는 HTS와 인터넷 이용 거래시 0.015%의 수수료가 부과됩니다. 


매수와 매도시 중개 수수료가 부과된다고 보면 0.03%가 키움증권을 통해 국내 주식을 한번 사고파는 거래를 할때  부과되는 수수료로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여기에 국가가 주식거래시 걷는 세금까지 포함되어야 진짜 주식거래시 수수료율이 측정됩니다.




거래세 0.15%와 농특세 0.15%가 코스피 시장에서 주식을 사고 팔때 부과되는 거래세금 입니다. 이 세금은 주식거래시 매수시에는 부과되지 않고 주식을 매도시에 부과됩니다


즉 키움증권을 통해 국내 주식을 한번 사고 팔때 부과되는 키움증권 중개 수수료 0.03%에 매도시 부과되는 세금 0.3%까지 합쳐 0.33%가 실질적으로 키움증권을 통해 국내 주식을 한 번 사고 팔때 내는 수수료로 볼 수 있습니다. 


코스피의 경우 거래세와 농특세 합쳐 0.3%의 세금이 붙고 코스닥의 경우 거래세 0.3%가 부과됩니다. 2014년 7월 정부세금 기준. 


*2014년 7월에 기반하는 정보이며 향후 키움증권의 수수료율 변경과 정부의 세금 변경에 따라 변경될 수 있는 수치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민지 2014.12.07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수료싼대신 공매도 치려고 개인 주식 대여수락 많이 하게 하죠. 자기 계좌가 기관의 공매도에 이용되도록 대여수락 되어 있는지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