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와 투자의 개념으로 보는 비트코인은?

 

비트코인이 대대적으로 한국 언론이나 인터넷에 보이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을 쉽게 말하자면 인터넷의 가상화폐라는 말이 가장 쉬울텐데요. 찾아보니 일본의 한 개발자가 암호화된 수학문제를 풀고 거기에 비트코인이라는 가상화폐를 지급하는 시스템을 만들면서 비트코인이 유통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그 가상화폐를 실생활에서 활용하거나 지불할 수 있게 되면서 전세계가 비트코인에 관심을 가지게 된 상태입니다. 그리고 비트코인 거래소라는 것이 생기면서 1코인당 얼마전 최고 1200$에 거래가 되기도 했죠.


네 사실 처음 보도를 보고나서 든 생각이 예전 책에서 본 17세기 네덜란드에서 일어난 튤립 버블과 19세기 말부터 일어난 미국 철도 버블이었습니다. 튤립 한송이당 집 한채 가격이라는 말도 안되는 일이 벌어진 버블이었죠. 버블이라는 의미는 그 가치에 비해 말도 안되는 가치를 가지게 된 것들을 말하기도 합니다.


개인적인 사견입니다. 비트코인이라는 것은 말 그대로 가상의 화폐입니다. 발행주체도 없고 인터넷상에서 누구나 얻을 수 있고(물론 시간과 컴퓨터의 재원을 사용한다는 점은 어느정도의 일을 한다는 개념으로도 볼 수 있겠죠)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실생활에 사용되면서 국경없는 화폐라는 점도 매력적이죠. 


하지만 현재 일어나고 있는 1코인당 1200$에 달하는 가격이라는 부분은 이 비트코인의 가치가 그정도 가치를 가지느냐를 따져봐야 한다는 점입니다. 경제적으로 보면 말이죠.


전세계 눈과 귀가 관심을 가진 현 상태에서 비트코인이라는 가상의 화폐를 신기한 가상의 화폐로 보느냐 투자 대상으로 보느냐는 전혀 다른 문제기 때문이죠. 개인적 사견이라는 단서를 달아 현재 비트코인의 가치는 그 가치에 비해 너무 많은 거품(버블)이라는 생각이 들고있습니다.


비트코인이라는 가상 화폐개념은?

 

1코인당 1200$의 거래는 비트코인 가치에 기해서 거래된 가격이 아니라 사람들의 관심과 기대로 인해 형성된 가격이라는 점. 주식시장에는 이런 속담이 하나 있습니다. 언론이 주목할때 그 주식을 팔아라. 네 물론 비트코인이라는 가상의 화폐를 아주 초기에 시작했던 사람들은 수십만달러에 달하는 시세차익을 올렸다고 기사가 나오기도 합니다. 하지만 전세계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기전에 시작했던 사람들에 한해 이야기 되는 것들이죠.


비트코인이라는 것을 직접 채굴하는 사람이나 아니면 말그대로 건전하게 이용하거나 유통 혹은 사용하려는게 아니라면 이 비트코인이라는 것에 투자개념으로 다가가는 것은 아직 시기상조이고 위험한 일이 될 수 있다는 점입니다.


가치에 비해 거품이 낀 것도 문제이지만 개인적으로 비트코인의 몇가지 단점을 이야기하자면 이렇습니다.


가상화폐라는 개념을 현재 정부들이 허용할 것이냐 법적으로 강제할것이냐의 문제. 얼마전 중국이 비트코인이라는 가상화폐의 이용을 법으로 금지하겠다는 이야기가 나오자 1코인당 1200$ 달했던 시세가 500$까지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아직 서방권(미국,캐나다)에서는 그런 이야기가 나오고 있지 않지만 기본적으로 가장 중요한 화폐개념을 각 정부에서 포기하지 않는 이상 가상화폐가 미래에는 지불수단의 일종이 될수 있을지는 몰라도 현재로써는 법적으로 강제할 가능성도 있다는 점입니다.


가상화폐라는 개념이 각국에 통용되고 있는 현 지폐와 실제로 교환된다면 돈세탁부터 시작해 각 중앙은행의 경제통제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이 각정부에서 가장 우려되는 시나리오가 될 수 있다는 걱정이 있습니다.


두번째. 비트코인뿐만이 아니라 이런 개념의 가상화폐는 수십개 만들어 질 수 있다.라는 점입니다. 비트코인은 컴퓨터로 암호화된 수학문제를 풀고 거기에 보상으로 받는 국경없는 가상의 아이템과 같은 것입니다. 이런 간단한 부분은 비트코인 뿐만이 아니라 비슷한 가상의 아이템 및 화폐가 등장 할 수 있다는 점이죠.


제가 이런 포스팅을 하는 것은 비트코인을 말그대로 가상의 화폐개념으로 이용하는 것이 아닌 투자의 개념으로 볼 수 있다는 점에 대해 경각심을 가져야 하지 않나라는 생각에서 시작되었습니다. 


가치에 비해 그 거품이 너무 심한 버블이라는 생각은 현재 경제부분에 종사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가질 수 있는 생각이기도 합니다. 미래에 화폐로 쓰일 수도 있겠구나라는 호기심을 가지게 만드는 비트코인이지만 그것을 투자의 개념으로 보기에는 가치에 비해 거품이 낀 상태라는 개인적 사견입니다.


비트코인이 1코인당 현실 지폐인 1200$(우리원화로 약 130만원 상당)의 가치를 현재 가지고 있나?라는 것을 생각해 보는 아주 간단한 질문이라면 현재의 비트코인 열풍은 문제가 있다라 말할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블 2013.12.28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그전에 외국에서도 it가 열풍이 불었을때 사람들이 투자를 했지만 그게 거품이었죠...+

  2. ㅋㅋㅋㅋ 2017.05.22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글을 3년 반 전에 쓰셨는데 현재 비트코인 코인당 300만원 돌파 이더리움은 오늘 하루만 50% 수익

    • 티타임 이코노미 2017.05.29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트코인에 대해 다시 뉴스들이 나오는 걸 보고 이 댓글을 확인했네요. 비트코인 챠트를 확인해 보니 제가 하락기에 글을 적었고 그 이후 하락 후 횡보하다 몇 년만에 다시 크게 상승하고 있는 중이네요.

      음 여전히 제 관점을 보자면 비트코인에 대한 접근은 투자적 접근이 아니라 투기적 접근이라는 생각이 여전합니다. 투자적 접근이란 어떤것이 신뢰성을 가지는 가치를 소유하고 있고 그 가치가 움직이는 상황속에서 가치의 변동폭 속에서 돈을 투입해 돈을 버는 것이라 생각하는데 여전히 비트코인에 대한 신뢰성 및 가치 산정이 저한테는 어려운 일이네요.

      물론 미래에 가상화폐가 가지는 발전성에는 한표를 주겠지만 그것이 비트코인이 될지 아니면 각국정부에서 팔을 걷어부치고 다른 방향의 가상화폐를 발행할지부터 시작해 원천적으로 화폐가 가지는 신뢰성과 가치가 지금 폭등하고 있는 가상화폐에게 있느냐 하는 점은 여전히 의문입니다. 지금 현실돈과 비트코인의 가치에 대한 상관관계에서 말이죠. 1비트코인이 현재 신뢰성을 가지는 화폐와 얼마만큼의 교환비율을 가지고 있느냐 하는 문제말이죠. 코인당 300만원의 가치를 가지느냐 하는 문제 말이죠.

      물론 어떤 것이든 그 가치가 100%신뢰성을 가진다고는 생각지 않지만 투자적 관점으로 보기에는 개인적 사견으로는 힘드네요.

      개인적으로 보기에는 지금 투기적 상황이 일어나고 있고 거기서 돈 버는 사람이 분명히 있지만 대중다수의 일반 사람들에게 피해가 되는 부분이 있기에 다시 한번 생각해 보자는 의미에서 그 당시 이런 글을 적었습니다. 물론 돈을 어디에 투자하는지는 지극히 개인적 판단과 결정이지만 개인적으로 여전히 비트코인을 투자적 관점으로 보기에는 힘든점이 있습니다. 투기적 관점으로 접근하면 모르겠지만 그건 개인적인 판단과 결정이니 말이죠. 하지만 여전히 이런 버블 후 하락시에 피해를 입는분들은 일반 다수의 사람들이기에 여전히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적 관점은 부정적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보기에 지금 벌어지고 있는 상황과 가장 비슷하다고 생각되는 시장이 있는데요. 선물옵션 파생상품시장. 특히나 옵션시장의 경우 어떤 옵션이 결제되느냐 마느냐에 따라 만기일날 6시간 동안 벌어지는 등락폭은 현재 비트코인에서 벌어지는 등락률이상 움직이는 시장이기에 비슷하다고 생각되는데요.

      옵션시장의 경우 투기적 거래판이 벌어지는 곳이고 참여자들은 자기들이 거기에 투입한 모든 돈을 잃어버릴수도 있다는 생각을 하고 참여하기에 그렇다쳐도 이런 비트코인의 경우 투자경험이 전무하거나 중요한 돈을 아주 심각한 고민없이 걸고 거래하는 많은 분들이 있기에 여전히 경각심을 가지고 개인적 사견으로는 버블에는 참여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만약 비트코인이 현실적인 가치산정이 가능하고 그것이 안정적으로 유지된다면 저 역시 투자적 관점으로 볼 수 있겠지만 그때의 수익률은 지금 움직이는 등락폭의 100분의 1정도 되겠지만 그걸로써도 충분하다고 생각됩니다.

      여전히 투자를 업으로 삼고 있는 분들이 아닌 일반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으신 분들에 대한 비트코인 시장의 참여는 아주 부정적으로 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