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크카드는 왜 할부가 안될까?

 

체크카드가 할부가 안되는 이유는 간단하게 카드지만 현찰박치기용이기 때문입니다. 체크카드의 태생자체가 현재 은행 잔고에 있는 내 현금만을 사용하게 만든 카드이자 적정한 소비를 위해 만들어진 목적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할부라는 개념자체가 큰 목돈이 드는 물건을 살때 그것을 몇달에 걸쳐 나누어 상환한다는 개념입니다. 그러나 체크카드는 현재 내 잔고에 있는 통장에 있는 돈만을 카드로 긁는것이죠.

 


간단히 더 직설적으로 말하면 은행 입장에서는 체크카드를 발급해준 이유가 현재 니 통장에 있는 돈만 쓰는 카드라는 의미로 준 카드인데! 내가 만약 너한테 체크카드로 할부를 해주면 통장에 돈이 넉넉해도 몇달에 걸쳐 나누어서 갚을때 당장 니 통장에 있는 돈 니가 빼서 도망가면 어떻게 하냐?라는 모순이 등장하게 됩니다. 또는 당장 비싼 물건 사는 너. 통장에 돈도 별로 없는데 널 뭘 믿고 체크카드로 할부를 해줘?라는 물음도 있겠죠. 격하게 표현하면 말이죠.

 

그래서 만들어진게 신용카드죠. 체크카드와 신용카드의 차이에 대한 건 조금 더 자세히 다루어 보고 우선 체크카드가 할부가 왜 안되는가에 대한 걸 계속 이야기 해보자면 이렇게 말할 수 있습니다.

 

체크카드의 태생 자체가 그렇하다. 카드지만 내 손안에 있는 현금.

 

간단히 말할 수 있습니다.할부라는 개념은 잘하면 좋은 소비지만 반대로 과소비로 발전할 가능성이 농후한 면도 있는게 사실입니다. 할부와 체크카드는 어찌보면 상극이라고도 말할 수 있는 부분이 있습니다.

 

어떤 물건을 구입하는 소비라는 부분에 있어 현재 내 손안에 있는 현금 한도내에서 구입하게 만드는 체크카드라는 점을 보면 더욱 확실히 체크카드는 할부라는 개념과는 맞지 않는 부분이 있습니다.

 

그런데 일부 은행과 카드사들이 하이브리드(?)라는 신개념 체크카드를 만들고 있습니다. 아니 사실 체크카드라고 말하기도 힘든 부분이 있죠. 바로 체크카드처럼 쓰면서 소액신용한도를 걸어서 작은 금액한도내에서 신용카드처럼 쓸수 있게 하는 신종카드개념이 나오고 있죠. 이건 전통적인 체크카드라고 볼 수 있느냐 하는 문제가 있지만 이런 양방향 카드가 나오고 있기도 합니다.

 

체크카드가 왜 할부가 안되는지에 대한 이해가 되셨는지 모르겠네요? 체크카드란!

 

(2013년 체크카드제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